지역뉴스

울산불교방송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불자님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 뉴스 > 지역뉴스
지역뉴스

화물차 방화사건 구속 조합원 가족, "경찰에 가혹행위 당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2-07-26 16:24 조회2,323회 댓글0건

본문

화물차 방화사건 구속 조합원 가족, "경찰에 가혹행위 당했다"

울산과 경주 '화물차 방화사건'으로 구속된 화물연대 조합원의 가족이 경찰에 가혹행위를 당했다며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서를 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는 화물차 방화범을 차에 태워 도주시킨 혐의로 지난 16일 구속된 조합원 36살 지모씨의 가족 2명이 인권위 부산사무소에 울산 남부경찰서를 상대로 진성서를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진정서를 낸 지씨의 조카는 지난 13일 경찰의 압수수색을 받는 과정에서 욕설과 가혹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했으며, 지씨의 아내는 경찰이 압수목록을 제대로 보여주지 않고 집을 압수수색하고 자신을 강제 연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경찰은 지난달 24일 새벽 울산과 경주 지역에서 발생한 화물차 연쇄방화사건과 화물연대의 연관성을 수사 중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