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울산불교방송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불자님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 뉴스 > 지역뉴스
지역뉴스

세월호 참사 때 외유성 해외연수 공무원 3명 징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4-05-28 17:34 조회856회 댓글0건

본문

세월호 참사 때 외유성 해외연수 공무원 3명 징계

세월호 참사 와중에 유럽으로 해외연수를 떠났던 울산시청 고위공무원 등 3명이 징계를 받게 됐습니다.

울산시는 안전행정부가 시 환경녹지국장 3급 A씨와 6급 B씨 등 공무원 2명에 대해 중징계하고, C 사무관에 대해 경징계를 요구하는 감사 결과를 통보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다음달 초 인사위원회에 회부할 방침으로, 중징계는 정직·해임·파면이며, 경징계는 견책·감봉입니다.

이에앞서 환경녹지국장 등 울산시와 울주군청 공무원들은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지 6일째 되던 지난달 21일 7박 9일 일정으로 영국과 이탈리아 등 유럽 4개국을 여행했습니다.

이들의 공무 국외여행 목적은 유럽 국가의 하수처리시설을 둘러보는 것이었지만 상당수 방문지가 관광지였던 점과 이들의 여행에 울산시가 시설물 관리를 위탁하는 민간업체 관계자 5명이 동행한 사실이 밝혀지면서 비난을 샀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