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뉴스

울산불교방송 홈페이지를 찾아주신 불자님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 뉴스 > 교계뉴스
교계뉴스

'울산 율리 영축사지 발굴조사보고서Ⅱ' 발간

페이지 정보

작성자 BBS보도 작성일18-04-19 16:20 조회1,838회 댓글0건

본문

'울산 율리 영축사지 발굴조사보고서Ⅱ' 발간


08cbfafeb7dbf25409b5800270580b76_1524122436_1732.JPG

울산박물관이 2012년부터 2016년까지 5차에 걸쳐 진행한 '울산 율리 영축사지(시 기념물 제24호)' 발굴조사를 끝내고, 최근 4차와 5차 발굴조사의 성과를 담은 '울산 율리 영축사지 발굴조사보고서Ⅱ'를 발간했습니다.

 

박물관은 2014년 1,2차 발굴조사 성과와 출토유물을 소개하는 '통일신라 울산 불교문화의 중심, 울산 영축사 - 출토유물 자료집'을 발간한데 이어 2016년 3차 발굴조사 이후 금당지 등의 유구와 출토유물을 수록한 '울산 영축사지 발굴조사보고서Ⅰ'을 발간했습니다.

 

이번 보고서에는 보고서Ⅰ에 수록되지 않은 석제와 금속유물과 석등 도면 등 640여점이 수록됐습니다.

 

유구로는 동·서 삼층석탑을 중심으로 강당지와 강당지를 둘러싼 부속건물지, 기와와 돌을 혼합해 쌓은 축대 등이 소개됐습니다.   

 

탑은 전형적인 8세기 통일신라시대 쌍탑이며, 강당지는 정면 7칸, 보칸 측면 4칸으로 보편적인 신라사원의 강당구조를 가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유물로는 동탑 기와무지에서 출토된 다양한 금동불상들과 금동문고리를 비롯해, 강당지 북편 배수로 2기 사이 기와무지에서 나온 기와와 연화문 마루수막새, 그리고 통일신라시대 석조여래좌상과 광배 등이 함께 실렸습니다.

 

신광섭 울산박물관장은 "'삼국유사'에 기록된 울산 영축사의 실체를 확인했다는 점에는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영축사지를 비롯한 울산지역 불교문화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